logo

한국어
조회 수 150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무려 ‘타블도트’라는 곳에 외식을 나왔답니다. 

빠진 식구가 있어 아쉽지만 어디서든 함께하는 것 같은 우리 알바니아 식구들입니다~

이젠 가족보다 더 가족같은.. 집에서 깊은 나눔과 따뜻한 마음을 나누지 않았어도 

어느 곳에서나 웃으며 옆자리를 내어줄 수 있는 사람, 서로에게 그런 목장 식구가 된 것이 중요하지 않겠어요 ㅎㅎ?

8E2CA633-9577-447E-B063-140AD9BC2DC7.jpeg

저희 협찬 받은 거 아닙니다 너무 맛있기에 그만.. 세상에 사진 찍기도 전에 누군가는 벌써 칼을 들었군요.

비주얼만큼 맛도 최고라 할 수 있을만큼 .. 새벽 두시에 먹는 라면같달까?

A46CC319-F418-4203-8D07-6170AD776F39.jpeg 

우리 새싹들도 음식 기다리면서 서로를 격려하고 있네요 요한이는 배가 고팠는지 빨대를 먹을 기세입니다. 이삭이가 동생을 어찌나 사랑스러운 눈으로 보는지 흐뭇하네요

119D7562-83B0-4FA8-BBEE-4EB8416BDC84.jpeg

또 저희 목장에서 생일축하 커팅식을 진행한 정해웅,정석운 형제님들 진심으로 축하해요~~

해웅 형제님은 자신도 잊고계셨던 생일을 챙겨줘서 고맙다고 사진 찍어 부모님께 자랑까지! 

저희가 가족이란 걸 다시금 느낄 수 있어 마음 한 켠이 따스해졌네요.

2C1AF82B-1417-4CD0-AF07-A8ECFA945718.jpeg

1월의 마지막 목장에서, 추운 겨울날에 서로를 마주보며 온기를 나눌 수 있었던 목장이었습니다. 짧게나마 서로의 삶을 나누고 기도제목을 두고 서로의 근심을 위로하는 알바니아 식구들이 있기에 다행입니다. 언제나 반겨주시는 목자 목녀님, 그리고 돌아갈 곳이 있다는 편안함이 무엇과도 비교할 수가 없네요.

달은 해를 가릴 수 있어도 없애지는 못한다. 세상에 치이고 힘들어 잠시 목장을 잊었더라도 금요일 이 날,따뜻한 해와 같은 목장에서 위로받고 웃음을 나눌 수 있는 가족의 향기를 내뿜는 이곳에서 지친 마음 달랬길 바랍니다.

각자의 나눔을 마무리하고 서로의 위치로 돌아갈 때도 따뜻한 마음을 품고서 주일을 기대하고 또 다음 주의 목장을 기대하는 모두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
Comment '2'
  • ?
    염규홍 2019.02.07 09:28
    가족보다 더 가족같은.....긴 여운이 남네요..
    하늘 가족됨으로 세상에 하나님의 나라의 아름다움을 보이며 전하는
    알바니아 목장되길 기도합니다.~~
  • ?
    홍상원 2019.02.07 10:23
    멋진 곳에서, 함께 온기를 나누는 목장의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스마트폰으로 목장 게시판 사진글 올리는 방법 2 file 홈페이지관리자 2015.01.11 8979
공지 [목장기자님들 필독] 사진용량을 줄이는 방법과 목장게시판에 글 올리는 방법 file 홈페이지관리자 2015.01.11 8772
공지 목자님필독: 새롭게 바뀌는 목장모임 순서! 1 박종국 2014.03.14 18256
공지 새해부터 목장 소식 올리는 방법(기자님들 숙지) 박종국 2014.01.14 21905
4906 토닥토닥 (르완다) 4 file 하지형 2019.06.18 134
4905 초원에 오면 나이가 들어도 웃음꽃이 핍니다 - 최금환 초원 모임 3 file 최금환 2019.06.17 153
4904 너나들이 싱글목장과 함께~(채선수초원 6월 모임) 2 file 이재길 2019.06.17 141
4903 비가와도 알바니아 목장은 Assemble !! (알바니아) 2 file 강윤우 2019.06.17 143
4902 오랜만의소식(킹스웨이) 2 file 함여름 2019.06.17 91
4901 알바 & 송초에게 향하신 (송상율 초원 6월 모임) 2 file 박장호 2019.06.16 151
4900 나들이갔어요~~(넝쿨) 2 file 서영숙 2019.06.15 100
4899 이상한3 목장에 vip가 오셨어요~~♥ 2 file 조해정 2019.06.15 133
4898 이사예배 (타슈켄트 어울림) 2 file 김지민 2019.06.15 92
4897 한주간 말씀으로 (이삭) 2 file 김다혜 2019.06.13 126
4896 문수 피크닉장에서 아웃팅(시온) 5 file 김이슬 2019.06.12 227
4895 한 주간이 쌓여 한 달, 한 해~ 나의 하루는? (모퉁이돌) 1 유래나 2019.06.11 133
4894 이래가 되겠습니꺼~!!(캘커타 디딤돌) 4 file 남경아 2019.06.10 184
4893 5월 31일 우리 목녀님 생일축하파티^-^(캘커타 디딤돌) 3 file 남경아 2019.06.10 124
4892 몇년만에 돌아온 신입기자(?)인사올립니다(보아스) 3 file 김지수 2019.06.10 105
4891 새로운 목장식구가 생겼어요~^^ (열매방글라데시) 6 file 양선희 2019.06.10 207
4890 목자님의 평신도 세미나 귀환, 그리고 완전 맛있던 파스타 요리 ! (알바니아) 3 file 강윤우 2019.06.09 144
4889 목자님이 부득이 안계셔도 알바니아 Assemble~~ (알바니아) 5 file 강윤우 2019.06.05 185
4888 외로워도 슬퍼도 목장에서 만나요^^( YES, 동경목장) 8 file 안미경 2019.06.03 150
4887 마음도 청소~ (모퉁이돌) 4 file 유래나 2019.06.03 114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54 Next
/ 25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