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조회 수 155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반갑습니다.

알마티에덴목장 김기자입니다.

코로나도 여전하고 달갑지않은 태풍도 오고 어수선한 가운데 9월 첫 목장모임을 교회청소겸해서 모였습니다.

각자의 삶과 일 가운데 모두 모이지는 못했지만 소확행이었습니다.

여름의 끝자락에서 더위잘보내고 가을을 맞이하라고 목녀님깨서 영양식으로 목원들 배를 채워주시고, 윤우형제의 젊은 감각으로 선택한 분위기 좋은 커피숍에서 위생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삶을 나누었습니다.

1599310010762.jpg1599309862718-1.jpg


우여곡절 끝에서 목자님의 희생으로 지킨 가족사진 촬영기 에피소드로 목장의 나눔을 시작하였습니다.

1599310118317.jpg1599310125500.jpg화나고,신경질나고,여의치않은 순간 가운데서도 목장을 통하여 회복하시고 본을 보여주시는 목자목녀님 응원합니다.

식사전 조심스럽게 집 주방싱크대 셀프리모델링 자랑을 시작으로 입에 침이 마르도록 목자님의 금손임을 자랑하신 목녀님 ㅋ~

1599310081146.jpg역시 금손임을 인정합니다.

기자인 저는 자녀에게 일관성있는 행동과 언행을 행하지않고 욱하고 화를 삭히지 못하는 저 자신을 목원들의 조언을 통하여 반성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앞으로 불같은 성질과 오만함을 내려놓고 목자님과 목원들 말대로 일관성있게 자녀를 대하고 양육하도록 노력하려합니다.

1599310055427.jpg


누구일까요?

1599312003003.jpg

깜~~짝 놀라셨죠!

여러분이 알고계신 그분 맞습니다.

저희 목장의 히든카드 정.호.윤 ^^형제입니다.

꾸미지 않아서 그렇지 꾸미면 이정도입니다.요즘 CCM과 박목사님 말씀으로 영적 회복중인 호윤형제 응원합니다.


목장의 막내

GMK교사와 사진사역으로 열정을 불태우고 따뜻한 가정을 빨리 이루고 싶은 준비된 신랑감 윤우형제도 응원합니다.


오늘 함깨하지못한 장은채집사님,찬용형제미정자매 가정도 만날것을 기도하며 짧은 목장모임을 마무리했습니다.


Comment '3'
  • ?
    염규홍 2020.09.06 15:36
    목장기자님의 유쾌한 나눔 중에 목장의 기쁨이 묻어나는 듯 합니다. ^^
    첫 가족사진 속에 장로님 모습에서 우역곡절이 보이네요 ㅎ
    알마티에덴 축복합니다~
  • ?
    최용철 2020.09.07 17:09
    태풍전 만찬이셨네요~~
    코로나로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영양만점 보양식같은 가족들의 섬김에 모두가 든든합니다~~^^
  • ?
    홍상원 2020.09.11 16:31
    장로님의 가족 사진 너무 멋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광고, 스팸 등의 나눔터 성격과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양순안 2020.07.24 61
공지 (공지) 온라인 목장모임을 위한 Zoom 사용법 소개 1 file 양순안 2020.03.07 688
공지 목자님필독: 새롭게 바뀌는 목장모임 순서! 2 박종국 2014.03.14 19193
공지 새해부터 목장 소식 올리는 방법(기자님들 숙지) 1 박종국 2014.01.14 22054
5411 함께함에 감사한 [최금환초원] new 고은정 2020.09.20 16
5410 들꽃보며 목원보며, 인도의향기 file 김한울 2020.09.20 23
5409 참여가 늘어난 영상목장모임 (티멧 모퉁이돌) 2 file 유래나 2020.09.15 70
5408 주일예배의 은혜를 나누며(미얀마껄로) 2 file 류경혜 2020.09.12 119
5407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오세요 ~ (네팔로우) 6 file 안다은 2020.09.10 180
5406 은혜 가득한 모임^^♡♡♡(모스크바) 6 file 조소영 2020.09.08 224
5405 우리 목자님이 최고!따따봉!!!-악토베올레 4 file 엄유선 2020.09.07 227
5404 [민다나오 흙과뼈] 온라인으로 만난 첫 시간 4 file 홍윤경 2020.09.06 122
» 태풍전야전 목장모임 (알마티에덴) 3 file 김기연 2020.09.05 155
5402 온라인에서 만나요~~(베트남 함께) 3 file 박효원 2020.09.04 96
5401 우리도 영상모임 한번 해보아요(티벳 모퉁이돌) 4 file 유래나 2020.09.02 104
5400 참 좋은 세상이네요... 5 file 박형민 2020.09.01 139
5399 또다시 흩어진 목장 그러나 모인것처럼 (미얀마껄로) 3 file 류경혜 2020.08.28 147
5398 만나지 못해도 기도는 함께 (티벳 모퉁이돌) 4 file 유래나 2020.08.28 103
5397 떨어져있지만 동일한 은혜를 주심에 감사(까마우) 4 file 김다혜 2020.08.28 118
5396 몸은 흩어져 있지만...(모스크바) 4 file 조소영 2020.08.24 202
5395 시온 눈물의 송별회 4 file 김이슬 2020.08.22 222
5394 코로나,코로나 해도 쉼이 없는 인도의향기 3 file 김한울 2020.08.20 137
5393 폭염속 목장모임(모스크바) 6 file 조소영 2020.08.16 202
5392 함께있어더욱행복한 (말레이라온) 7 file 장연아 2020.08.14 16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1 Next
/ 271
XE Login